박시은♥진태현, 입양 사실 공개 "우리 첫째딸은 대학생"
박시은♥진태현, 입양 사실 공개 "우리 첫째딸은 대학생"
  • 미디어제주
  • 승인 2019.10.28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시은-진태현 부부는 28일 각자 인스타그램을 통해 입양으로 첫째 딸을 만난 사연을 밝혔다.

[사진=박시은 인스타그램]
[사진=박시은 인스타그램]

부부는 "지난 2015년 8월 저희 부부가 결혼하고 신혼여행으로 찾아간 제주도 천사의 집 보육원에서 처음 만난 아이 우리 세연이~"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아직도 기억나는 건 줄을 길게 늘어선 코흘리는 막내들에게 전복을 숟가락으로 파주던 모습. 고등학교 때 처음 만나 지금까지 함께 이모 삼촌으로 지내왔다"며 "방학 때마다 제주도에서 함께 시간을 보냈고, 대학 입시 때도 함께 학교 시험을 보러 다녔고 대학에 합격해 서울에 올라와서도 늘 함께 했으며 저희 집에서 같이 지내기도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 저희 조카는 편입도 해야 하고 졸업하고 취직도 해야 하고 사랑하는 사람 만나 결혼도 해야 하는데, 가정을 꾸리기 전까지 앞으로 혼자서 해야 할 일들이 너무 많다"며 "그리하여 저희 부부는 이제 세연이에게 이모 삼촌을 멈추고 진짜 엄마, 아빠가 되기로 했다"고 밝혔다.

부부는 20대부터 함께 걸어갈 엄마, 아빠가 돼주려고 한다며 현실적인 문제들도 있겠지만 그마저 다 경험이라고 생각하고 진짜 가족이 될 것이라고 얘기했다.

마지막으로 "박시은 진태현 부부는 이제 대한민국 배우이자 대학생 첫째 딸이 있는 대한민국 부모입니다. 열심히 살게요 감사합니다"라고 인사했다. 

소식을 접한 팬들은 축하와 응원의 말을 보냈다. 팬들은 "세연이와 함께 할 앞날에 늘 사랑과 은혜가 가득할 것이다", "어려운 결정이었겠지만, 한편으론 어렵지 않은 선택인 것 같아 진심으로 응원합니다" 등 댓글을 남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