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로워서…’ 1년 동안 5000번 ‘112’ 누른 50대
‘외로워서…’ 1년 동안 5000번 ‘112’ 누른 50대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10.07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00회 폭언도…제주동부경찰서 정보통신법 위반 혐의 구속
제주동부경찰서. © 미디어제주
제주동부경찰서. ©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상습적으로 112에 전화 폭언을 해 온 50대 남성이 경찰에 구속됐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지난해 9월부터 이달 2일까지 5000회 가량 112에 전화를 걸고, 이 중 600회 가량 폭언을 한 송모(54)씨를 정보통신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7일 밝혔다.

송씨는 지난 2일에만 200여회 112에 전화를 걸고 폭언한 것으로 파악됐다.

송씨는 경찰 조사에서 '외롭고 술을 마신 상태에서 전화를 걸었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송씨는 2014년 112 허위신고로 붙잡혀 법원으로부터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