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8 15:10 (월)
월산정수장 송수관 파열 외도동 등 일부 지역 단수
월산정수장 송수관 파열 외도동 등 일부 지역 단수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9.10.02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하수도본부 복구작업 중 … 수압 저하·수돗물 공급 중단 우려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18호 태풍 ‘미탁(MITAG)’ 영향으로 제주 지역에 폭우가 쏟아지면서 상수도관이 파열, 제주시 일부 지역 상수도 공급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에 따르면 2일 오전 8시께 제주시 애월 월산정수장 계통 송수관이 파열됐다.

파열된 송수관은 무수천을 지나는 관로로, 밤 사이 내린 비 때문에 거센 물살에 휩쓸린 돌덩어리 때문에 송수관이 파열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월산정수장은 제주시 외도동과 도평동, 그리고 연동·노형동·이호동의 일부 지역에 상수도를 공급하는 곳이다.

송수관이 파열된 후 외도동 일부 지역에서 단수 신고가 접수됐고, 다른 지역에서는 일부 수압이 약해진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상하수도본부는 파열된 송수관을 복구하는 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많은 비 때문에 하천에 물이 불어 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

상하수도본부 관계자는 “일부 지역에 수압이 저하되거나 수돗물 공급이 중단될 우려가 있으니 사전에 대비해주기 바란다”는 당부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