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야적장서 화재 고철 태우고 1시간여만 진화
제주시 야적장서 화재 고철 태우고 1시간여만 진화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9.10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시 소재 야적장에서 불이나 고철 등을 태우고 1시간여만에 진화됐다.

10일 제주동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7분께 제주시 조천읍 소재 모 업체 야적장에서 화재 신고가 접수됐다.

해당 업체 외국인 직원(40)이 화장실에 가다 야적장 고철더미 중간에서 화재를 목격해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 등에 의해 오전 4시 31분께 꺼졌지만 고철 일부가 소실됐다.

경찰이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