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국회의원들 특별교부세 성적표, ‘안전’에 초점
제주 국회의원들 특별교부세 성적표, ‘안전’에 초점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9.09.09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창일 의원, 고산1리 등 배수로 정비 15억원 포함 20억원 확보
오영훈 의원, 우도 농어촌 폐기물 소각시설 확충 포함 13억원
위성곤 의원, 자전거도로·인도 개설 및 보행로 정비 18억원 확보
사진 왼쪽부터 강창일, 오영훈, 위성곤 국회의원. ⓒ 미디어제주
사진 왼쪽부터 강창일, 오영훈, 위성곤 국회의원. ⓒ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추석 명절 연휴를 앞두고 제주 지역 국회의원들이 나란히 제주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특별교부세 확보 성적표를 내놨다.

강창일 의원(제주시 갑)은 9일 보도자료를 통해 제주시 한경면 고산1리와 애월읍 고성1리, 한림읍 귀덕리, 외도동, 오라동에서 진행되는 사업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금 20억원이 지원된다고 밝혔다.

또 오영훈 의원(제주시 을)은 우도 농어촌 폐기물 소각시설 확충사업 10억원과 제3한천교 등 교량 3곳에 대한 내진 성능 보강공사에 3억원 등 예산 확보 사실을 알리면서 “안전과 환경 보호를 최우선으로 했다”고 설명했다.

위성곤 의원(서귀포시)도 강정마을 인도 및 자전거도로 조성 8억원, 남원~태흥 시도 34호선 확포장 2억원, 서귀포고 후문 인도 개설 3억원, 서귀포여고~수모루 보행로 정비 등 행안부 특별교부금 18억원이 확보됐다고 밝혔다.

강 의원은 “이번에 확보된 특별교부금 중 15억원을 재난안전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이 중 5억원은 한경면 고산1리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배수로 정비 사업에, 또 애월읍 고성1리 배수로 사업과 한림읍 귀덕리 배수로 사업에도 각각 5억원이 쓰이게 된다.

오 의원도 “이번에 확보된 특별교부세로 우도 농어촌폐기물 소각시설이 확충되면 ‘청정 우도’의 이미지를 제고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위 의원은 “특별교부금 배정을 통해 주민들의 안전과 생활환경이 개선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주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