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문 색달해변서 물놀이 하던 33세 남성 실종, 해경 수색 중
중문 색달해변서 물놀이 하던 33세 남성 실종, 해경 수색 중
  • 김은애 기자
  • 승인 2019.09.08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문 색달해변에서 실종된 이씨를 수색 중인 해경의 모습.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서귀포 중문 색달해변에서 물놀이를 하던 33세 남성 이모(서울 거주)씨가 실종되어 경찰이 수색에 나섰다.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7일 오후 6시 21분경 중문 색달해변에서 물놀이를 하다 사라졌고, 물 밖에서 모래찜질을 하던 일행 2명의 신고로 해경이 출동했다.

해경은 이씨가 파도에 휩쓸려 실종된 것으로 보고 헬기와 구조대, 특공대, 경비함정, 해경서귀파출소 경찰관 등을 동원해 해상과 육상, 수중 수색에 나섰지만 현재(8일 오전)까지 이씨를 찾지 못했다.

해경은 경비함정과 헬기, 구조대, 특공대, 해경파출소 경찰관, 소방구조대 등을 동원해 계속해서 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실종된 이씨는 흰색 긴팔티셔츠와 검은색 반바지를 입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