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 시작’ 26일 오전 추자 제외 제주도 전역 호우경보
‘장마 시작’ 26일 오전 추자 제외 제주도 전역 호우경보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6.26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지·서부 중심 많은 비…시간당 30㎜ 이상도
제주국제공항 윈드시어·뇌전 특보 발효돼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장마가 시작되면서 26일 오전 추자를 제외한 제주도 모든 지역에 호우경보가 발효되는 등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후 11시 30분부터 이날 오전 8시 30분까지 도내 주요 지점 강수량은 북부 제주가 34.3㎜, 산천단 35.0㎜, 오등 26.0㎜, 선흘 53.5㎜다.

26일 오전 제주시 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 미디어제주
26일 오전 제주시 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 미디어제주

남부는 서귀포가 51.8㎜, 강정 39.0㎜, 남원 54.5㎜, 태풍센터 85.5㎜고 동부는 성산이 50.5㎜, 송당 52.5㎜, 구좌 38.0㎜, 수산(성산) 60.5㎜, 표선 56.0㎜로 파악됐다.

서부 지역은 고산이 87.1㎜, 대정 102.0㎜, 금악 0.0㎜, 가파도 57.5㎜, 마라도 53.0㎜이고 산지는 성판악 96.5㎜, 삼각봉 98.5㎜, 사제비 72.5㎜, 진달래밭 77.5㎜, 윗세오름 79.5㎜다.

제주 산지와 서부가 상대적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있으며 천둥과 번개를 동반, 시간당 30㎜ 이상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다.

기상청은 비구름대가 시간당 40km 속도로 북진하고 장마전선 전면에 다량의 수증기를 포함한 남풍과 남동풍이 만나 강하게 발달해 이날 낮에도 시간당 30~40㎜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또 돌풍과 함께 천둥 및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짙은 안개로 가시거리도 짧아 시설물 관리와 안전 사고에 각별한 유의를 당부했다.

제주국제공항에도 윈드시어와 뇌전 특보가 발효된 상태다.

행정안전부는 긴급 재난 문자를 통해 제주에 호우경보로 산사태나 상습침수 등 위험지역 주민은 대피하고 외출자제 등 안전에 주의를 바란다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