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로 사는 노인 55가구에 밑반찬 나눠요”
“홀로 사는 노인 55가구에 밑반찬 나눠요”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9.06.06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성학원총동문회, 6월 4일 제주도사회복지회 통해 전달

“반찬을 만들고 나누며 행복을 전달해요”

신성학원총동문회(회장 현희순)은 지난 4일 제주도사회복지협의회를 거쳐 제주시내 홀로 사는 노인 55가구에 정성껏 만든 밑반찬을 전달했다.

신성학원총동문회 동문 20여명은 지난 1일 제주시 화북동 소재 제주도사회복지협의회 행복나눔터에 모여 ‘제육볶음’과 ‘양파장아찌’를 직접 만들었다. 동문들은 이날 재료를 다듬고 손질하고 음식을 만들며 나눔의 참 의미를 되새겼다.

현희순 회장은 “손길이 필요한 어르신들을 위한 반찬을 만들면서 마음이 더 커지는 것 같았다”면서 “정성껏 준비한 반찬을 드시는 어르신들도 행복해졌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