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경, 90여명 태운 비양도 도선 기관고장 예인
제주해경, 90여명 태운 비양도 도선 기관고장 예인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5.20 13:1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비양도를 향하던 도선이 기관고장을 일으켜 해경에 예인됐다.

20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0분께 제주시 한림항에서 선원 2명과 승객 96명을 태우고 비양도로 향하던 도선 B호(29t)가 기관고장으로 항해할 수 없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해경은 한림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에 보내 오전 9시 43분께 B호를 한림항으로 구조, 예인했다.

해경은 B호 선장(36)과 기관장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배가 미쳤어 2019-05-20 13:44:57
저 배 문제가많음ㅡ 경험자로써
가다가멈춘게 한두번이아님!!!!!
배 안전도 완전 허름하구 금방가라앉을꺼같아서
무서워서 못타요.정신병자 될꺼같앗어요.
다시는 저배타고 비양도는 안갈듯..
배를바꾸든,조치가 시급해보임!!!!!!
답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