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봄철 고사리 안전하게 채취합시다.
기고 봄철 고사리 안전하게 채취합시다.
  • 미디어제주
  • 승인 2019.04.02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고]서귀포소방서 중문119센터 김유리
서귀포소방서 중문119센터 김유리
서귀포소방서 중문119센터 김유리

따스한 봄바람 속에 청정 제주의 들판에는 고사리가 하나둘 수줍게 고개를 내밀기 시작했다. 오동통한 제주 고사리는 맛도 좋고 영양가도 많아 봄철이면 고사리 채취객들이 들판과 숲을 헤매는 진풍경이 연출된다.

하지만 땅만 보면서 고사리를 꺾는 것에만 열중하다가 고개를 들었을 때 문득 주변이 낯선 지형임을 알고는 당황하여 들판을 해매다 탈진하거나 사망하는 경우까지 발생할 수 있다.

최근 3년간 발생한 길잃음 안전사고는 240건이며, 이 가운데 절반 가량인 46%가 고사리를 채취하다 길을 잃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제주소방안전본부에서는 봄철 고사리 채취객이 증가하는 시기를 맞아 ‘길 잃음 안전사고 주의보’를 발령하여 안전대책을 추진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출동태세를 강화하고 있다.

하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개개인이 경각심을 가지는 것이다. 봄철 고사리 채취시 지켜야할 안전수칙을 알아보도록 하자.

첫째, 고사리 채취시 항상 일행과 동행해야한다

둘째, 길을 잃을 시 자신의 위치를 알릴 수 있는 호각, 휴대폰을 반드시 가지고 간다.

셋째, 안전사고대비 비옷과 간식, 물을 챙겨간다

넷째, 길을 잘못 들었을 때에는 당황하지 말고, 119에 신고하여 위치를 알린다.

이와 같이 몇 가지의 간단한 안전수칙을 잘 지킨다면 봄볕 화사한 들판에서 꺾은 청정 고사리로 온가족이 둘러앉아 함박웃음을 지으며 맛있는 저녁만찬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