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첫 소방헬기 '한라매' 오는 6월 실전 배치
제주 첫 소방헬기 '한라매' 오는 6월 실전 배치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4.02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제주에 도착한 제주 첫 다목적 소방헬기 '한라매'. [제주도 소방안전본부 제공]
지난해 5월 23일 제주에 도착한 제주 첫 다목적 소방헬기 '한라매'. [제주도 소방안전본부 제공]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에 도입된 첫 다목적 소방헬기 '한라매'가 오는 6월월 말께 실전에 배치될 전망이다.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는 제주지방항공청으로부터 '한라매'에 대한 감항증명서를 발급받았다고 2일 밝혔다.

감항증명은 연 1회 항공기 내외부 상태 점검, 실비행을 통한 비행 성능 점검, 각종 매뉴얼 정비 및 항공시 정비 상태 등을 검사해 통과한 항공기의 안전성을 인증하는 것이다.

제주지방항공청은 앞서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제주소방헬기 '한라매'에 대해 정기 감항증명을 시행했다.

제주도 소방안전본부는 이에 따라 '한라매'의 비행시간 500시간을 채운고 정비를 한 뒤 실전에 배치할 계획이다.

'한라매'의 비행시간은 2일 오전 비행 전까지 465시간으로 비행시간을 채우고 정비까지 마치면 실전 투입 시기는 오는 6월로 전해졌다.

한편 '한라매'는 '수리온'(KUH+1)을 원형으로 만들어졌고 최대 이륙중량 8709kg, 최대 항속거리 670km이며 항공수색, 인명구조, 화재진압 등에 투입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