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 기본계획 용역 수립 중단 촉구 결의안 채택
제2공항 기본계획 용역 수립 중단 촉구 결의안 채택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9.02.27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본회의 한차례 정회 소동 끝에 찬성 23명, 반대 13명으로 통과
고용호 의원 의사진행발언 정회 요구로 30분간 간담회 진행 후 표결
제2공항 갈등 해결방안 마련 촉구 결의안에 대한 제주도의회 본회의 표결 결과. 파란색이 찬성, 빨간색은 반대, 노란색은 기권, 흰색은 재석 버튼을 누르지 않아 표결에 불참한 경우다. ⓒ 미디어제주
제2공항 갈등 해결방안 마련 촉구 결의안에 대한 제주도의회 본회의 표결 결과. 파란색이 찬성, 빨간색은 반대, 노란색은 기권, 흰색은 재석 버튼을 누르지 않아 표결에 불참한 경우다. ⓒ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국토교통부의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용역 수립 중단을 촉구하는 내용의 결의안이 제주도의회 본회의에서 한 차례 정회 소동이 벌어진 끝에 통과됐다.

제주도의회는 27일 오후 열린 제369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정민구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삼도1·2동)이 대표발의한 ‘제2공항에 대한 갈등해결 방안 마련 촉구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표결 결과는 재석 의원 39명 중 찬성 23명, 반대 13명, 기권 3명. 당초 결의안 서명에 참여했던 19명보다 찬성표가 더 나왔다.

고용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서귀포시 성산읍)은 표결 직전 의사진행발언을 통해 전날 제주지역 국회의원들과 국토부 관계자들의 당정 협의 결과 내용을 소개한 뒤 전체 의원 간담회를 요구하면서 정회를 요청했다.

이에 홍명환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이도2동 갑)은 “당정 협의는 중앙 정치권과 중앙정부간 합의 사항”이라면서 “도의회는 나름대로 의사를 전달할 수 있고 수용 여부는 중앙여부의 뜻인 만큼 그대로 표결에 들어갔으면 한다”고 정회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두 의원의 의사진행 발언을 들은 김태석 의장은 30분간 정회를 선언했고, 결국 의사당 건물 지하에 있는 회의실에서 비공개로 전체 의원 간담회를 가진 뒤 표결에 들어간 결과 최종적으로 결의안이 채택됐다.

27일 본회의에서 제2공항 갈등해결 방안 마련 촉구 결의안 표결 직전 김태석 의장이 30분간 정회를 선언하면서 본회의장이 텅 비어 있는 모습. /사진=제주특별자치도의회
27일 본회의에서 제2공항 갈등해결 방안 마련 촉구 결의안 표결 직전 김태석 의장이 30분간 정회를 선언하면서 본회의장이 텅 비어 있는 모습. /사진=제주특별자치도의회

다음은 ‘제2공항 갈등해결 방안 마련 촉구 결의안’에 대한 투표 결과(가나다순).

△찬성(23명)=강민숙 강성민 강성의 강철남 고은실 고태순 고현수 김경미 김용범 김장영 문종태 박원철 송창권 양영식 윤춘광 이상봉 이승아 정민구 좌남수 한영진 허창옥 현길호 홍명환

△반대(13명)=강시백 강연호 강충룡 김경학 김창식 김황국 박호형 부공남 송영훈 오대익 이경용 임상필 조훈배

△기권(3명)=고용호 문경훈 안창남

△불참(표결불참 포함, 4명)=강성균 김태석 김희현 오영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