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경 추자도 인근 해상 기관고장 낚시어선 구조
제주해경 추자도 인근 해상 기관고장 낚시어선 구조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2.12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오후 제주 추자도 인근 해상에서 기관고장을 일으킨 제주선적 낚시어선 F호가 추자선적 어선 A호에 의해 예인되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제공]
12일 오후 제주 추자도 인근 해상에서 기관고장을 일으킨 제주선적 낚시어선 F호가 추자선적 어선 A호에 의해 예인되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제공]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추자도 인근 해상에서 기관고장을 일으킨 낚시어선이 제주해경에 구조됐다.

12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50분께 추자도 남서쪽 3km 해상에서 제주선적 낚시어선 F호(9.77t, 승선원 선장 1명, 낚시객 17명)가 원인을 알 수 없는 기관고장으로 구조신고가 접수됐다.

제주해경은 300t급 경비함정과 연안구조정을 현장에 보내 안전관리를 하도록 하고 추자선적 낚시어선인 A호(7.31t)를 민간구조선으로 동원, 오후 3시 21분께 갯바위 낚시객들을 철수시켰다.

A호는 이어 오후 3시 43분께 F호를 추자도 묵리포구까지 예인했다.

경비함정과 연안구조정은 수심 등의 문제로 인해 묵리포구에 들어가지 못해 현장에서 안전관리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선장과 낚시객들의 건강에 이상은 없다"며 "기관고장으로 표류 시 좌초, 충돌 등 2차 사고로 이어질 수 있어 출항 전 장비점검을 철저히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