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감귤이 서울에서 대대적으로 홍보된대요”
“제주 감귤이 서울에서 대대적으로 홍보된대요”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9.01.19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농업박물관, 감귤 특별전 개최
농업박물관의 감귤 특별전 모습.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김형훈 기자] 제주감귤의 참 맛을 확인할 특별전이 서울에서 열리고 있다. 농협중앙회 농업박물관은 지난 1월 16일부터 5월 26일까지 감귤 특별전을 마련했다.

농업박물관의 감귤 특별전은 우리나라 겨울철 대표과일인 감귤의 재배역사를 살펴보고, 감귤에 얽힌 이야기를 소개한다. 아울러 각종 감귤제품을 전시하는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농업박물관은 지난해부터 ‘역사로 보는 우리 농산물 이야기’라는 주제로 전시회를 마련하고 있다. 지난해는 ‘콩’이 시리즈의 첫 시작을 알렸고, 이번엔 ‘감귤’이 선정됐다.

감귤 특별전은 모두 3부로 구성됐다. ▲1부 ‘감귤의 역사’에서는 문헌을 통해 본 재배역사 등이 소개되고 ▲2부 ‘감귤의 변화’에서는 감귤의 한 살이, 다양한 품종 등을 소개한다. ▲3부에서는 ‘오늘날의 감귤’이라는 주제로 감귤의 생산·수출 현황, 효능 소개와 각종 감귤 가공 먹거리를 전시한다.

제주농협 변대근 본부장이 농협 특별전을 돌아보고 있다. 미디어제주
제주농협 변대근 본부장이 농협 특별전을 돌아보고 있다. ⓒ미디어제주

전시와 연계하여 유아~초등학생 대상 겨울방학 문화교실인 ‘생귤탱귤 수제 감귤비누 만들기’, ‘나만의 천연 손난로’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한편 농업박물관은 서울 중구에 위치해 있으며, 지하철 5호선 서대문역에서 내리면 찾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