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미갤러리, 새해 복 기원하는' 해와 달 특별전' 개최"
"부미갤러리, 새해 복 기원하는' 해와 달 특별전' 개최"
  • 김은애 기자
  • 승인 2019.01.17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16일~25일 부미갤러리 특별전시회 개최
'해와 달' 주제로 11명 작가, 21개 작품 전시
강요배, 보름달, 아크릴릭, 145.5x112.1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새해에 있어 해와 달은 특별한 의미를 가진다.

매년 1월 1일 뜨는 해를 보려 북적이는 바닷가, 설 보름달을 보고 소원을 비는 풍습이 이를 증명한다.

이렇듯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특별한 의미를 가지는 해와 달을 주제로 한 전시회가 1월 16일부터 25일까지 부미갤러리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관람객들 모두가 많은 복을 갖고 돌아갈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기획됐다.

전시의 주제가 '해와 달'인만큼, 전시 작품은 모두 해와 달과 관련이 있다.

김민수, 우보천리, 목탄, 162x130

△강요배 화백의 보름달 △최영욱 화백의 카르마 2점(달항아리) △김민수 작가의 우보천리 △변시지 화백의 달과 말, 그리고 여러점의 판화와 더불어 도자기, 빔프로젝트 등 다양한 매체는 해와 달을 각자의 개성으로 표현한다.

참여 작가는 강요배, 김민수, 김애란, 류연복, 박금옥, 변시지, 송부미, 송재경, 정민숙, 좌신옥, 최영욱 총 11명으로 유화 15점과 도자기 5점, 조형물 1점이 전시된다.

한편, 부미갤리리는 제주도 제주시 연동 은남3길 19에 위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