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서귀포시지부 소속 청경, 대출 사기 막아
농협 서귀포시지부 소속 청경, 대출 사기 막아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9.01.17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출사기를 막아낸 이승택 주임. 미디어제주
대출사기를 막아낸 이승택 주임.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김형훈 기자] 농협 서귀포시지부(지부장 고석찬) 소속 청경이 대출사기를 막아 화제가 되고 있다. 대출사기를 막은 주인공은 청경인 이승택 주임.

사건이 발생한 건 지난 11일이다. 농협 고객인 김모씨(58)가 카드론 상환을 위해 농협은행을 방문, 청경인 이승택 주임에게 500만원이 넘는 금액을 이체해달라며 카카오톡 내용을 보여준 것.

이승택 주임은 내용을 확인하다가 상환계좌가 개인계좌로 된 것을 이상하게 여겨 지점장에게 보고, 확인결과 대출사기임이 밝혀졌다.

대출사기범은 농협 직원 명찰을 위조한 뒤 카카오톡으로 보여주며 고객을 안심시킨 것으로 드러났다.

고석찬 지부장은 “지속적인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직원교육이 빛을 발한 순간”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금융자산을 안전하게 지키는 농협이 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