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색달동 쓰레기매립장 화재 … 7시간여만에 진압
서귀포 색달동 쓰레기매립장 화재 … 7시간여만에 진압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9.01.12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새벽 서귀포 색달동 쓰레기매립장에서 불이 나 7시간만에 불길이 잡혔다. /사진=서귀포소방서
12일 새벽 서귀포 색달동 쓰레기매립장에서 불이 나 7시간만에 불길이 잡혔다. /사진=서귀포소방서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서귀포시 색달동 쓰레기매립장에서 화재가 발생, 7시간여만에 불길이 잡혔다.

제주특별자치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12일 새벽 3시경 색달동 쓰레기매립장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화재가 발생한 쓰레기매립장 내 야적장에 펌프차와 굴삭기 등 장비를 대거 투입, 화재 진압에 나서 오전 10시30분께 불길을 잡는 데 성공했다.

7시간여만에 화재가 진압됐지만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고, 불이 난 곳이 쓰레기 야적장이어서 실질적인 재산 피해도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파악하기 위한 조사를 벌이고 있다.

12일 새벽 서귀포 색달동 쓰레기매립장에서 불이 나 7시간만에 불길이 잡혔다. /사진=서귀포소방서
12일 새벽 서귀포 색달동 쓰레기매립장에서 불이 나 7시간만에 불길이 잡혔다. /사진=서귀포소방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