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은행 신임 부행장에 임준효·이경빈씨
제주은행 신임 부행장에 임준효·이경빈씨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12.29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종호·장우천 부장 신임 상무로 발탁
사진 왼쪽부터 임준효, 이경빈 신임 제주은행 부행장과 강종호, 장우천 신임 상무.
사진 왼쪽부터 임준효, 이경빈 신임 제주은행 부행장과 강종호, 장우천 신임 상무.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은행 부행장에 임준효 전 신한은행 영업추진1부 본부장(55)과 이경빈 전 상무(53)가 선임됐다.

제주은행(은행장 서현주)은 지난 28일 본점 회의실에서 제59기 제9차 이사회를 개최, 신임 임원 선임 결과를 발표했다.

강종호 전 영업추진부장과 장우천 전 총무부장은 상무로 선임됐다. 강 상무와 장 상무는 각각 준법감시인과 위험관리책임자로서 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신임 임 부행장은 부산 출신으로 부산대사범대학부설고와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 1988년 신한은행에 입사해 서울대병원지점장, 기관고객부장, 기관고객2부 본부장, SunnyBank사업본부장, 영업추진1부 본부장을 역임했다.

또 신임 이 부행장은 제주시 해안동 출신으로 오현고와 제주대 행정학과를 졸업해 1992년 입행 후 동문지점, 총무지원부장, 화북지점장 등을 거쳐 2016년부터 제주은행 상무(준법감시인)를 맡아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