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홍익·김명신·김유랑, 사랑의 사도상 600만원 상금 기탁"
"박홍익·김명신·김유랑, 사랑의 사도상 600만원 상금 기탁"
  • 김은애 기자
  • 승인 2018.12.21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박홍익 성산고 교장, 김명신 노형초병설유치원 원감, 김유랑 동화초 교사.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제30회 사랑의 사도상을 수상한 박홍익 성산고 교장, 김명신 노형초병설유치원 원감, 김유랑 동화초 교사가 포상금 전액인 600만원을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작은 사랑의 씨앗' 성금으로 기탁했다.

사랑의 사도상은 사랑과 믿음의 사도로 제주교육 발전에 이바지한 교원을 선정해 매년 시상하는 상이다.

이번에 기탁된 600만원의 성금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고 생활하는 도내 학생들에게 지원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