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드림나눔 도서관을 만들고. .
기고 드림나눔 도서관을 만들고. .
  • 미디어제주
  • 승인 2018.12.15 2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고] 빛과소금지역아동센터 박진옥
빛과소금지역아동센터   박진옥
빛과소금지역아동센터 박진옥

2018년 3월 5일부터 지역아동센터 시설을 보강하는 작업을 하느라 아이들은 다른 장소로 옮겨 학습과 프로그램을 했다.

2018년 JDC 드림나눔 도서관을 꾸미는 동안 아동들은 자신들이 공부하는 방이 어떻게 꾸며질까? 참으로 궁금해 했다.

2주간의 긴 시간동안 조명을 달고 도배를 하고 마루를 새로 깔고, 가구를 들여 놓으니 독서하기 좋은 분위기로 바뀌었다.

새 책이 들어와 도서 목록을 다 정리한 후에 집에 가서 읽을 수 있게 대여도 가능케 했다. 평일에는 학교 과제물과 학습지를 먼저 한 후 책을 읽고, 주말에는 센터에 오면 다른 프로그램을 하기 전에 먼저 책을 읽었다.

2011년 작은방에 도서관을 만들고 새 책이 들어왔을 때, 아이들은 새로운 책을 보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었다.

7년 동안 책꽂이에 있던 책들은 아동들의 손 때로 낡고, 맞춤법이 바뀐 것도 있어서 아동들이 도서관에서 책을 볼 때보다는 놀이 공간으로 사용할 때가 많았다. 그러한 상황이 참작이 되어 JDC 드림나눔 도서관 사업이 계획되고 첫 번째로 우리 센터가 선정된 것이어서 참으로 기뻤다.

이제 아동들 수준에 맞는 새롭고 다양한 책들이 오니 자연스럽게 책에 손이 가면서 아동들이 책을 볼 수 있는 환경이 되어서 참으로 좋다. 아동들이 읽고 싶어지는 환경이 되었으니, 함께 책을 읽어가는 습관이 되도록 만들어 가려고 조금씩이라도 매일 책을 읽게 한다.

더 많은 지역아동센터가 우리와 같은 혜택을 받아 더 많은 아동들이 핸드폰이나 게임 중독에서 벗어나 책을 읽고 멋진 꿈을 이룰 수 있는 건강한 대한민국의 일꾼으로 자랐으면 좋겠다.

아동들의 눈높이에 맞추어 이 시대에 꼭 읽어야 할 책들을 선정하고 작은 도서관 사업을 위해 수고해 주신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와 관계기관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