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제주교구 '동문성당 설립50주년' 감사미사 개최
천주교제주교구 '동문성당 설립50주년' 감사미사 개최
  • 유태복 시민기자
  • 승인 2018.11.21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주교제주교구 동문성당(주임신부 임문철 시몬, 보좌신부 문창건 루도비코)은 ‘본당설립 50주년’을 맞아 18일 오전 11시 강우일 주교와 본당을 주임 신부로 거처 간 김창훈(다니엘), 이태수(미카엘), 고승헌(마르꼬) 원로신부를 모시고 공동 집전으로 ‘설립50주년 감사미사’를 신자 500여명이 성황을 이룬 가운데 제주신성여자중학교 체육관에서 성대하게 개최 됐다.

천주교제주교구 동문성당은 '설립50주년 감사미사'를 신성여중에서 개최했다.
천주교제주교구 동문성당은 '설립50주년 감사미사'를 신성여중에서 개최했다.
강우일 주교는 "동문성당 설립50주년을 축하한다."며 축사를 했다.
강우일 주교는 "동문성당 설립50주년을 축하한다."며 축사를 했다.

강우일 주교는 “동문성당 설립 50주년 금경축을 진심으로 축하 한다. 동문에서 주임신부를 역임한 신부님에게 박수를 드리자”며 “하느님께서 많은 은총을 준 것 같다. 동문본당 약사를 동영상으로 보니 그동안 많은 일들이 있었고 최근 들어 활발하게 역동적으로 살아가는 동문신자들의 신앙생활을 보니 감사하다.”며 축하와 격려를 했다.

강우일 주교로부터 감사패를 받은 모범교우들
강우일 주교로부터 감사패를 받은 모범교우들
반찬을 90여 어려운분에게 매월 2회 묵묵히 배달한 강선희 교우의 감사패
반찬을 90여 어려운 분에게 매월 2회 묵묵히 배달한 강선희 교우의 감사패

이날 50년사 본당 발전에 기여한 교우에게 교황 축복장과 주교 감사패를 수여했는데 ▲주교 감사패 수상자는 故장시영(프란치스코), 유태원(가롤로), 김순명(리나), 강선희(카타리나) 교우가 강우일 주교로 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교황 프란치코 축복장(본당 50년 동안 거주한 봉사자)은 고용찬(베드로), 홍성녀(데레사)부부, 이훈홍(마태오), 문영아(마리아)부부, 김항난(마리아), 김종환(스테파노), 강정자(필로니마), 유태복(도밍고), 고인석(도마), 염권철(야고보) 교우가 수상했다.

교황 프란치스코 축복장을 받은 10년 근속 교리교사들
문창건 신부는 교황 축복장을 받은 10년 근속 교리교사들과 기념촬영을 했다.

▲교황 프란치스코 축복장(10년 이상 근속 교리교사 봉사자)은 홍계춘(안나), 채경숙(소피아), 강명열(젬마), 양정화(마리아), 채종금(소화데레사), 고복희(스텔라), 정정임(스콜라스티카), 한경희(도로테아), 이금림(스텔라), 양정옥(헬레나), 이선자(엘리사벳)교우가 수상했다.

미사봉헌을 마친 후 신성여고 구내 식당에서 점심을 나누고, 체육관에서 신자들이 벽걸이 시계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과 고춘영(마리아) 강사의 진행으로 몸배 입고 우리는 한 몸 달리기, 상자 탑 쌓고 달리기 등의 경기로 신자 한마당 잔치를 벌였다.

동문성당 설립50주년맞이 축하연을 사제, 수도자, 신자들이 하나 되고 있다.
동문성당 설립50주년맞아 사제, 수도자, 신자들이 하나 되는 축하연을 했다.
동문성당 설립50주년 맞아 한마음 대회를 하고 있다.
동문성당 설립50주년 맞아 교우들은 한마음 대회를 하고 있다.

한편 자료에 의한 동문성당 설립은 1967년 광주대교구장 현 하롤드 대주교와 제5대 제주감목대리 원요한 신부에 의해 제주(중앙성당)본당에서 분할 협의를 하여 제주시 일도2동 1029-25번지(신산모루) 1015평을 3,401,000원에 매입하여 9월15일 기공식을 시작으로 1968년 4월 15일 완공하고 4월 21일에 성당 봉헌식을 가졌다.

이 성당 건축비는 현 하롤드 대주교의 친구 ‘그리스머(Grissmer)부부가 희사 한 것이다. 초대 제주교구장인 현 하롤드 주교는 소록도 본당의 골롬반회 선교사 퀸(E Quinn) 변 에드워드 신부를 본당설립준비 신부로 임명하여 성당 157평, 사제관 54평, 교리실 59평, 부속 건물 8평등을 완공하여 성 안셀모(축일4월21일) 성인을 주보로 모시고 초대 주임신부에 변 에드워드 신부를 임명했다.

이때 동문성당관할구역은 제주시 일도2동, 건입동, 화북동, 삼양동, 봉개동, 영평동, 도련동, 용강동, 월평동, 회천동, 북제구군 조천면(조천리2492번지 조천공소) 과 구좌면(구좌웁 동김녕리 1714-2 김녕공소)까지의 신자수 288세대 996명(2개 공소포함)이 동문 본당 소속으로 미사참례를 시작됐다.

이후 인구변동으로 인하여 동문성당이 모 성당이 되어 일도지구 동광성당, 삼양화북지구 화북성당이 탄생하여 신자들을 분리했으며, 조천공소와 김녕공소가 각각 본당신부가 발령되면서 성당으로 승격되었다. 현재 동문본당은 937세대, 2,400여명이 신자가 신심단련과 지역사회에 음양으로 봉사하고 있다. 제주도 인구 증가로 현재 도내 성당 본당 수는 28개 본당과 공소(주임신부가 없는 우도, 추자, 용수, 청수, 마라도) 5개가 분포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