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정도였어?’ 홍진영, 언니 홍선영과 이렇게 지내요~ 누굴 닮았나 보니...깜찍한 어린 시절 모습 ‘눈길’
‘이 정도였어?’ 홍진영, 언니 홍선영과 이렇게 지내요~ 누굴 닮았나 보니...깜찍한 어린 시절 모습 ‘눈길’
  • 이성진
  • 승인 2018.11.19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스비에스
에스비에스

 

트로트가수 홍진영이 ‘미운우리새끼’에서 언니 홍선영과의 남다른 자매애를 선보였다. 

18일 방송된 에스비에스 '미운우리새끼'에는 홍진영이 출연해 언니 홍선영과의 흥넘치는 생활 모습을 공개했다. 

앞서 홍진영은 게스트로 출연해 “혼자 여행을 다녀 본 적이 있냐”는 엠시들의 질문에 “한 번도 혼자 여행해 본 적이 없다”라면서 “친언니와 자주 여행을 간다”고 말하는 등 홍선영과 각별한 사이임을 밝힌 바 있다.

이어 자료화면으로 둘의 다정한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에는 홍 자매가 각자 개성있는 포즈로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 등이 담겨 있다. 

이어 둘의 어린 시절 모습이 담긴 사진도 눈길을 끌었다. 특히 아리따운 용모의 엄마를 쏙빼닮은 둘의 깜찍한 외모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한 이날 홍선영은 동생 홍진영이 선곡한 음악에 맞춰 화음을 넣는 등 뛰어난 노래실력을 뽐내기도 했다. 

스튜디오에서 이같은 모습을 지켜 보던 출연진들은 “언니가 성악과 출신이라 포스가 느껴진다” 등 감탄을 쏟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