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전도 잡았다" SK, 두산 7:2 꺾고 2승 1패
"3차전도 잡았다" SK, 두산 7:2 꺾고 2승 1패
  • 미디어제주
  • 승인 2018.11.08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8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의 3차전 경기. 2 대 7로 승리한 SK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7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8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의 3차전 경기. 2 대 7로 승리한 SK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SK 와이번스가 프로야구(KBO) 한국시리즈 3차전에서 두산 베어스를 7대2로 꺾고 2승 고지를 선점했다.

SK는 7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한국시리즈(7전 4승제) 3차전 홈경기에서 홈런포 두 방을 터트린 제이미 로맥과 오른손 에이스 메릴 켈리의 역투를 엮어 두산에 7-2로 이겼다.

이날 SK 4번 타자 제이미 로맥은 1회말 1사 1, 2루에서 두산 선발투수 이용찬을 상대로 홈런을 터트린 데 이어 8회에는 두산 세 번째 투수 박치국을 상대로 홈런을 뽑아올리며 SK에 승리를 안겼다.

또 SK 오른손 투수 켈리는 7이닝 동안 104개의 공을 던져 4안타와 볼넷 두 개만 내주고 삼진 5개를 곁들이며 로맥과 함께 SK의 승리를 쌍끌이했다. 

원정 1차전 승리 후 2차전을 내주고 안방으로 돌아온 SK는 이날 다시 두산을 꺾어 시리즈 전적 2승 1패로 우위를 점했다.

4차전은 8일 오후 6시 30분부터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아주경제 배인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