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겨울을 준비하는 우리들의 자세
기고 겨울을 준비하는 우리들의 자세
  • 미디어제주
  • 승인 2018.10.2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고] 오준호 동부소방서 표선119센터 지방소방장
오준호 동부소방서 표선119센터 지방소방장
오준호 동부소방서 표선119센터 지방소방장

11월이 다가오면서 아침저녁으로 제법 쌀쌀하다. 돌아오는 7일은 입동으로 어느덧 겨울이 우리 곁으로 성큼 다가오고 있음을 피부로 느낀다.

소방관서에서는 화재 위험이 증가하는 겨울철을 앞두고 매년 11월을 ‘불조심 강조의 달’로 지정해 전국적인 화재예방 분위기를 조성해 왔다.

올해도 각종 콘텐츠를 활용해 도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화재예방 및 홍보 확산과 맞춤형 생활안전교육, 어린이 불조심 포스터 그리기 등 다양한 참여형 이벤트 행사도 준비하고 있다.

그러나 손바닥도 마주쳐야 소리가 난다고 아무리 고퀄리티 화재예방 비전과 전략을 제시한들 도민들의 무관심과 안전의식이 뒷받침되지 않으면 유명무실화 될 뿐이다.

우선 건물 관계인은 기나긴 겨울을 대비해 내 건물의 소방시설은 정상 작동하는지, 화재 위험요인은 없는지 특히 외부로 노출된 소방용수배관은 동파에 이상이 없는지 다시 한 번 살펴봐야할 것이다.

각 층별 비상구 및 통로에 물건이 적치돼 피난상 방해를 초래하는 것은 아닌지 방화문은 그 역할을 다하고 있는지 등 피난·방화시설에도 신경을 써야하고 건물 내 신나, 휘발유, 알코올류, 페인트 등 휘발성 강한 위험물을 무분별하게 저장, 취급하는 것은 아닌지 위험물 위치, 구조 및 설비 등 기술기준은 준수하고 있는지도 체크해주길 당부한다.

공사 현장에서는 추위를 견디기 위한 모닥불과 흡연 행위를 일체 금지하고 용접·용단시 인근 가연물질로 불티가 비산하지 않도록 차단 조치와 함께 작업장 정리·정돈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한다.

가정에서도 소화기 및 단독경보형감지기 등 기본적인 소방시설은 있는지, 작동은 잘되고 있는지, 가스중간밸브 등 가스시설은 이상이 없는지, 혹시나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은 안하는지 다시 한 번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난방용 전열기구 또한 마찬가지. 특히 전기장판은 창고 내 보관 중에 오랫동안 접혀 있을 경우가 있어 장판 내 열선에 의한 화재 발생 위험이 있을 수 있으니 사용전 점검을 철저히 해야 한다.

또한 우리 아이들 주변에 성냥이나 라이터 등 화기취급기가 쉽게 노출되어 있는 것은 아닌지 항상 주위를 살펴봐 사전에 화재위험요인을 제거해야할 것이다.

우리는 작년 12월 21일 충북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와 올해 1월 26일 경남 밀양 세종병원 화재시 많은 인명피해와 재산피해가 발생했던 사실을 잘 알고 있다. 그러나 안타까움에 혀를 차는 것도 잠시. 언제 그런 일이 있었냐는 듯 또다시 바쁜 일상으로 돌아가 안전 불감증에 빠져든다. 얼마나 더 많은 피해가 발생해야 생각을 바꾸고 행동으로 옮길것인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