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4.3특별법 개정 신속 처리 약속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4.3특별법 개정 신속 처리 약속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10.11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전 제주4.3평화공원 참배 “4.3 희생자들의 충혼 기원”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1일 오전 제주4.3평화공원을 방문, 위령제단 앞에서 참배를 하고 있다. /사진=제주4.3평화재단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1일 오전 제주4.3평화공원을 방문, 위령제단 앞에서 참배를 하고 있다. /사진=제주4.3평화재단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1일 오전 제주4.3평화공원을 찾아 참배했다.

11일 제주민군복합항에서 열리는 국제관함식에 참석하기 위해 제주를 찾은 손 대표는 이날 오전 4.3희생자유족회 관계자들과 위령제단에서 헌화와 분향을 하면서 70년 전 억울하게 희생된 영령들의 안식을 기원했다.

참배를 마치고 위패 봉안실을 둘러본 손 대표는 방명록에 “제주 4.3 희생자들의 충혼을 기리며 민주주의의 발전을 기원합니다”라고 적었다.

이어 그는 함께 한 유족들 앞에서 “4.3의 평화정신과 유족들의 입장에서 4.3특별법 개정을 신속히 처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손 대표의 4.3평화공원 방문에는 장성철 전 도당 위원장과 강충룡·한영진 도의회 의원, 오임종 제주4.3유족회장 등이 함께 했다.

손 대표는 곧바로 제주민군복합항으로 이동 국회 국방위 소속 하태경·김중로 의원, 이준석 최고위원 등과 함정에 탑승, 관함식 해상 사열을 참관한 뒤 이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