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제주 투표율 65.9%…2010년 넘어서
6‧13 지방선거 제주 투표율 65.9%…2010년 넘어서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6.13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65.2%…서귀포시 67.7%
17개 광역시‧도 중 전남이어 2위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가 치러진 13일 제주시 연동 신제주초등학교 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투표하고 있다. © 미디어제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가 치러진 13일 제주시 연동 신제주초등학교 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투표하고 있다. ©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6‧13 지방선거) 제주 투표율이 2010년도를 넘어섰다.

13일 제주도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투표 마감결과 제주 지역 투표율은 65.9%로 나타났다.

지난 8~9일 실시한 사전투표 22.24%가 포함된 수치다.

이는 지금까지 치러진 지방선거 중 가장 낮은 투표율을 보인 2014년 제6회 전국동시지방선거(62.8%)보다 3.1%p 높은 수치고 2010년 제5회(65.1%)때보다도 높은 것이다.

제주 유권자들이 4년전, 8년전보다 이번 선거에 대한 관심이 높았다는 것을 방증한다.

지역별로 보면 제주시가 확정 선거인 수 38만3917명 중 65.2%인 25만435명이, 서귀포시는 14만8598명 중 67.7%인 10만675명이 투표했다.

전국적으로 봐도 제주지역 투표율은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전국 평균 60.2%보다 5.7%p 높았고 17개 광역시‧도 중 제주보다 투표율이 높은 곳은 전남(69.3%)이 유일했다.

한편 이번 지방선거에는 제주에서 도지사 후보 5명, 교육감 후보 2명, 도의원 후보 73명, 교육의원 후보 6명, 비례대표 20명 등 총 106명이 출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