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화 “정당보다는 후보 능력 보고 선택해달라”
이선화 “정당보다는 후보 능력 보고 선택해달라”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8.06.12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김형훈 기자] 6·13 제주도의원 선거 삼도1동·삼도2동 선거구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이선화 후보가 12일 공식선거운동 마지막 날 보도자료를 통해 “공식선거운동 기간 새벽부터 밤늦게까지 지역구 곳곳을 누비며 최선을 다해 지역주민들과 소통했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선화 후보는 “개소식을 이틀 앞두고 발목 부상을 입어 초반 선거운동 과정에서 힘들기도 했지만 지역 유권자들이 오히려 건강을 염려하고 응원해줘서 힘이 났다”며 “이번 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해 삼도동 주민들과의 약속을 꼭 지키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또 “이번 선거는 지역민들의 삶을 바꾸고 아이들의 미래를 결정하는 중요한 선거인 만큼, 삼도동의 미래 청사진을 말할 수 있는 후보, 동네의 문제점과 해결법을 잘 알고 있는 후보를 골라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선화 후보는 “정당이 아니라 인물과 정책을 보고 선택해달라”며 “이선화가 지역구의 인구유출을 막고 상권을 살리고 아이들이 행복한 동네를 만들어 삼도동의 명성을 반드시 되찾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