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림 “발달장애 평생 돌봄 정책 이뤄낼 것"
문대림 “발달장애 평생 돌봄 정책 이뤄낼 것"
  • 김은애 기자
  • 승인 2018.06.09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달장애 평생종합복지센터 설립, 연령 무제한 돌봄교육체계 확립 등 사회적 약자 위한 정책 만들 것"
문대림 예비후보
문대림 제주도지사 후보.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후보는 9일 정책공약을 통해 “발달장애 평생 돌봄 정책은 제주의 공동체 회복 노력의 하나다. 사회적 약자들이 존중받고,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더불어 행복한 삶을 유지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그 과제를 저 문대림이 반드시 해결해 내겠다”고 약속했다.

문 후보는 “발달장애인(자폐) 돌봄·교육의 한계를 철폐하겠다"면서 "현행 18세까지의 돌봄·교육체계를 평생 돌봄 체계로 단계적 연장시키고, 국가바우처 외 지방바우처 정책 추가 지원을 꾀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후보는 “시간이 걸리더라도 발달장애아 등과 관련 문제를 공동체가 책임지는 구조로 개편하겠다”며 “이를 위해 발달장애 평생종합복지센터 설립을 위한 국비·도비 예산 확보를 반드시 관철시키겠다"고 밝혔다.

또한, “마음 놓고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공공의료를 확충하겠다"면서 “발달장애인도 편하게 찾을 수 있는 산남, 산북의 공공의료기관을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문 후보는 “발달장애 학부모 단체와 지속적으로 소통할 것”을 약속하며 “발달장애 정책과 공약 실현을 위한 발달장애 학부모 간담회를 정기적으로 열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