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중앙당 ‘제주 표심 다지기’ 총출동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제주 표심 다지기’ 총출동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6.03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미애 당 대표‧이해찬 수석 공동선대위원장 등
4일 문대림 후보 선거사무소서 중앙선대위 회의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주요 인사들이 6‧13 지방선거에 나서는 제주지역 후보자들을 돕기 위해 ‘총출동’한다.

3일 제주도지사 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후보 선거사무소에 따르면 4일 오전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제5차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제주회의가 열린다.

더불어민주당이 4일 문대림 제주도지사 선거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제5차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를 가지고 6.13 지방선거에 나서는 제주지역 후보 지원에 나선다. 사진은 지난달 25일 중앙당사에서 열린 1차 회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더불어민주당]
더불어민주당이 4일 문대림 제주도지사 선거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제5차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를 가지고 6.13 지방선거에 나서는 제주지역 후보 지원에 나선다. 사진은 지난달 25일 중앙당사에서 열린 1차 회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더불어민주당]

이날 회의에는 추미애 상임선대위원장(당 대표)을 비롯해 이해찬 수석 공동선대위원장, 이석현·강기정·전해철·장만채·박영선·우상호 선대위원장, 이춘석 선거대책본부장, 김병관 청년위원장, 윤호중 조직상황실장, 임종성·정춘숙 조직본부장, 김태년 정책위원장, 김정우 비서실장, 김 현 대변인, 박범계 수석대변인 등이 참석한다.

제주에서는 김우남 선대위원장과 위성곤 도당위원장, 강창일·오영훈 국회의원,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후보가 참석하게 된다.

문대림 후보 측은 “이번 중앙선대위 제주회의가 제주지역 표심을 사로잡고 문 후보에게 힘을 실어줌은 물론, 더불어민주당 도의원 후보들의 압승을 위해 마련됐다”고 밝혔다.

또 중앙선대위 회의에선 제주권력 교체, 제주지역 압승을 위한 방안 등에 대한 의견교환과 전국 상황의 당면 현안들이 논의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추미애 당대표는 이날 회의가 끝난 뒤 방송사 합동 인터뷰, 제주시 동문시장 탐방 및 지원 유세, 서귀포 올레시장 투어, 서귀포향토오일시장 집중유세 등에 나설 예정이다.

문 후보는 이날 오후 서귀포1호 광장에서 서귀포선대위 출범식을 개최한다.

더불어민주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는 앞서 지난 1일 전라북도 군산시 강임준 군산시장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제4차 회의를 개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