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한라병원-호스피스 비움봉사단, 부처님오신날 앞두고 ‘자비’ 기원
제주한라병원-호스피스 비움봉사단, 부처님오신날 앞두고 ‘자비’ 기원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8.05.16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한라병원(병원장 김성수)과 불교 호스피스 비움봉사단이 16일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내원객과 병동환자들에게 떡과 봉축 등을 나눠주며 부처님의 자비와 광명이 함께 하길 기원했다.

이날 행사는 비움봉사단이 준비한 봉축 등을 입원환우와 가족, 외래환자 등에게 무료로 제공하며 신속한 쾌유를 바랐다.

한편 불교호스피스 비움봉사단은 지난 2012년부터 매주 금요일마다 제주한라병원을 찾아 말기 암환자 등을 대상으로 평안한 임종을 맞을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