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길호 “지속가능한 제주 환경자원 총량제 도입”
현길호 “지속가능한 제주 환경자원 총량제 도입”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4.22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길호 예비후보.
현길호 예비후보.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6‧13 지방선거 제주도의원 선거 제주시 조천읍 선거구에 나서는 더불어민주당 현길호 예비후보가 환경자원 총량제 도입을 공약했다.

현길호 예비후보는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천혜의 자연을 가진 제주가 난개발과 쓰레기 문제로 신음하고 있다”며 “환경문제는 조천읍뿐만 아니라 제주 전체가 겪고 있는 문제”라고 강조했다.

이어 “제주의 아름다운 환경을 후손들에게 물려주기 위해 환경자원 총량제를 도입하고 구체적인 이행 방안을 확립하겠다”고 피력했다.

현 예비후보는 ‘지속가능한 제주 환경자원 총량제 도입’을 이야기하며 “50년 단위로 환경자원 총량제를 실시하고 10년 단위로 평가 기준을 마련하겠다. 매해 환경자원 총량제 이행 실적의 도의회 보고를 의무화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환경문제의 분야별 미래 가능 지표를 설정하고 사회협약을 통한 이행방안을 마련하겠다”며 “자산관리공사를 설치해 공유지 토지 정책을 개선하겠다”고 역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