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태순 “유권자 아침인사보다 아이들 안전 먼저”
고태순 “유권자 아침인사보다 아이들 안전 먼저”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4.16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태순 예비후보.
고태순 예비후보.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6‧13지방선거 제주도의원 선거 제주시 아라동 선거구에 출사표를 던진 더불어민주당 고태순 예비후보가 아이들의 안전을 강조했다.

고태순 예비후보는 16일 보도자료를 내고 “매일 오전 7시 30분부터 9시까지 아라초등학교 횡단보도 앞 교통봉사로 하루 일과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어 “유권자들에게 아침인사를 하고 싶은 마음도 있지만 2016년부터 지금까지 학생들의 안전한 등굣길이 먼저라고 생각해 교통봉사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고 예비후보는 이에 따라 “아라동 치안 사각지대에 대한 방범순찰 강화 및 가로등 설치를 통해 ‘밝은 아라동, 안전한 아라동 만들기’ 캠페인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 “주민들이 안전하고 아이들이 행복한 ‘안전한 아라동’ 만들기를 위한 정책을 꾸준히 만들어 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