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방훈 “읍면지역 소규모 택지 개발 추진하겠다”
김방훈 “읍면지역 소규모 택지 개발 추진하겠다”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04.16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획적인 택지 공급 안돼 읍면지역 난개발‧동 지역 집값 상승 진단
김방훈 예비후보
김방훈 예비후보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김방훈 자유한국당 제주도지사 후보가 읍·면지역에 소규모 택지개발을 추진, 이주민 등 증가에 따른 수요에 대비하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16일 정책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3월말 기준 제주도 인구는 68만2451명으로 지난달 대비 1356명,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만7291명 증가했다”면서 “3인 가족을 기준으로 한다면 대략 1년에 6000세대의 주택이 필요하다”고 이같은 공약의 취지를 설명했다.

계획적인 택지 공급이 이뤄지지 않고 있기 때문에 읍면지역에서 난개발이 이뤄지고 있고 동 지역은 주거비용이 오르고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그는 “부동산 가격을 장기적으로 안정시키기 위해 읍·면 지역에 3~5만평 규모의 소규모 택지를 개발, 택지를 안정적으로 공급해 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