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삼다수, 가뭄 식수난 지역 주민들에 ‘단비’
제주삼다수, 가뭄 식수난 지역 주민들에 ‘단비’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04.16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개발공사, 전남 지역 3개 군에 삼다수 2만5344병 지원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국민 생수 제주삼다수가 극심한 가뭄으로 고생하고 있는 지역 주민들에게 소중한 ‘단비’ 역할을 하고 있다.

제주삼다수를 생산해 판매하고 있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오경수)는 가뭄으로 인해 식수난을 겪고 있는 전라남도 3개 군에 제주삼다수를 지원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제주개발공사는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전라남도 신안군 3572세대를 비롯해 완도군 308세대, 진도군 114세대 등 모두 3994세대에서 사용할 식수로 2ℓ들이 삼다수 2만344병을 각 군청을 통해 전달했다.

개발공사는 지난 2014년부터 재난·재해에 대한 예방과 효율적인 구호활동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협약을 체결, 재난·재해가 발생할 경우 해당 지역에 삼다수를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