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4‧3 ‘좌익 폭동’ 망발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사과하라”
“제주4‧3 ‘좌익 폭동’ 망발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사과하라”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4.04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 “정치‧이념적 이용 생각 버려야” 논평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속보=더불어민주당이 지난 3일 제주4‧3을 '좌익 무장 폭동'이라고 표현한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미디어제주 4월 3일 보도)에게 사과를 요구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당은 4일 논평을 내고 "자유한국당과 홍준표 대표는 4‧3영령 및 유족들과 제주도민에게 사과하라"고 촉구했다.

더민주 제주도당은 논평을 통해 "홍준표 대표가 3일 제70주년 제주4‧3희생자 추념식에 참가하기 전 제주4‧3을 '좌익 폭동'이라 규정했다"며 "70년 전의 아픔을 이제야 위로받기 시작한 유족과 제주도민들의 가슴에 못을 박는 망발이 아닐 수 없다"고 지적했다.

더민주 제주도당은 이에 따라 자유한국당과 홍 대표에게 "제주4‧3을 정치적으로, 이념적으로 이용할 생각을 버리고 유족과 제주도민들에 머리 숙여 사과하라"고 강조했다.

이어 "제주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4‧3특별법 개정에 적극 동참하라"고 역설했다.

더민주 제주도당은 "제주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문재인 정부 및 중앙당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며 "다시는 제주4‧3이 지켜온 화해와 상생, 평화와 인권의 가치가 결코 훼손돼선 안 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