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꽃샘추위’ 비‧눈…일부 도로 차량 통제
제주 ‘꽃샘추위’ 비‧눈…일부 도로 차량 통제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3.21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기온 5~6℃ 분포 지난 20일 평균 8.3℃ 밑돌아
어리목 13.5cm 적설 등 갑작스런 추위‧눈 날씨 몸살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전역에 비 날씨와 곳에 따라 눈이 내리고 있다. 기온은 어제(20일)보다 기온은 더 떨어지며 ‘꽃샘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은 21일 오전 흐리고 해안에는 비, 중산간에는 눈 또는 비, 산지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고 중산간 이상에는 내린 비 혹은 눈이 얼어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고 밝혔다.

이날 기온은 5~6℃ 분포로 지난 20일보다 낮을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 20일 기온은 아침 최저 6.5℃ 낮 최고 10.2℃로 평균 8.3℃의 기온을 보였다.

지난 20일 평균 기온은 전날(19일)보다 4.3℃ 하락한 것이다.

며칠 새 기온이 급락하면서 제주산간 어리목의 경우 지난 20일 밤부터 21일 오전 4시까지 13.5cm의 눈이 쌓였다.

기상청은 22일 새벽까지 제주도 산지에 3~8cm의 눈이 내리고 제주 전역의 강수량은 5~20mm로 예상했다.

21일 오전 7시30분 현재 1100도로 전 차량 통제…일부 도로 소형 ‘체인’

제주국제공항 윈드시어 특보 발효…대구‧원주공항 눈 날씨로 항공기 결항

갑작스런 추위와 눈 날씨로 제주의 주요 도로에서도 불편이 발생하고 있다.

이날 오전 7시 30분 현재 1100도로는 모든 차량이 통제됐고 5.16도로 산천단~수악교 구간은 대형 차량은 체인, 소형 차량은 통제다.

또 남조로와 비자림로, 명림로 일부 구간과 제1산록도로 전 구간은 소형차량의 경우 체인을 장착해야 운행할 수 있다.

제주국제공항은 오전 9시 현재 초속 6.2m이 바람이 불며 윈드시어 특보가 발효 중이다.

대구와 원주공항의 눈 날씨로 인해 이날 오전 9시 기준 10시30분 제주공항 도착 예정인 대구발 대한항공 KE1803편과 오후 2시20분 제주 도착 예정인 원주발 대한항공 KE1851편이 결항됐다.

제주공항을 출발하는 항공편은 오전 9시 기준 오전 11시 5분 원주행 대한항공 항공기가 취소됐고 항공기 연결 등의 문제로 에어부산 1편과 티웨이항공 2편이 지연됐다.

제주바다는 제주도 서부 앞바다(풍랑주의보)를 제외한 모든 해상에 풍랑경보가 발효됐다.

특보발효 현황을 보면 제주도 산지에 대설주의보가, 제주도 전역에 강풍주의보가, 제주도 서부 앞바다에 풍랑주의보가, 제주도 서부 앞바다를 제외한 전역에 풍랑경보가 내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