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태민 제주도의회 의원, 바른정당 탈당
고태민 제주도의회 의원, 바른정당 탈당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02.12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탈당계 접수 … “정치입문 권고한 분들 생각하지 않을 수 없었다”
제주도의회 고태민 의원이 12일 바른정당을 탈당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제주도의회 고태민 의원이 12일 바른정당을 탈당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의회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고태민 제주도의회 의원이 결국 바른정당을 탈당했다.

고태민 의원은 12일 오후 제주도의회 기자실을 방문, “오늘 탈당계를 제출했다”고 탈당 사실을 직접 밝혔다.

그는 향후 진로에 대해 “신중히 검토해서 한이 없는 결정을 하겠다”고 말했지만, 자유한국당 복당을 염두에 두고 있음을 내비쳤다.

그는 “저를 도의원으로 선택해준 유권자들과 주민들, 그리고 바른정당 제주도당을 탈당할 때 함께 해준 340여명 당원들에게 양해를 구하는 편지를 보냈다”면서 “의회가 마무리되는 시기인 만큼 지금이 적기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탈당 이유에 대해서도 그는 “합당은 중앙당에서 하는 것이기 때문에 제 의지와 관계없이 그 쪽으로 가게 되면 저에게 정치 입문을 권고한 분들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면서 “지역 유권자들의 얘기를 더 들어보고 3월 2일 예비후보 등록일 전까지 (복당 여부를)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로써 바른정당 소속 도의회 의원은 강연호, 손유원, 이경용, 현정화 의원 등 4명으로 줄어들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