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서 지문만 찍고 비행기 타세요”
“제주공항서 지문만 찍고 비행기 타세요”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1.22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한국공항공사 이달 29일부터 생체인식 신원확인 서비스 시행
오는 29일부터 시행되는 생체인식 신원확인 시스템. [국토교통부 제공]
오는 29일부터 시행되는 생체인식 신원확인 시스템. [국토교통부 제공]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국제공항에서 국내선 항공기 탑승 시 생체인식 신원확인 서비스가 시행된다.

생체인식 신원확인 서비스는 지문과 손바닥 정맥을 탑승 수속에 활용하는 것이다.

22일 국토교통부와 한국공항공사 등에 따르면 제주공항과 김포공항에서 국내선 항공기 탑승 시 신원확인 절차를 신분증이 아닌 생체인식으로 대체하는 서비스가 오는 29일부터 시행된다.

생체인식 신원확인 서비스를 받기 위해서는 우선 제주공항 여객청사 3층과 김포공항 국내선 여객청사 3층에 마련된 등록대에서 신분증을 제시하고 개인정보 활용 동의를 거쳐 손바닥 정맥과 지문을 등록해야 한다.

제주공항은 22일부터 등록하고 있다.

서비스 이용 대상은 만 14세 이상 우리나라 국민으로 최초 생체정보 등록 시에만 신분증을 제시하고 이후부터는 신분증 없이 전용 게이트를 통해 보안 검색장으로 진입할 수 있다.

국토부와 공항공사 등은 이번 생체인식 신원확인 서비스 시행 시 신분증 분실로 항공편을 이용하지 못하는 불편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