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입맛당기는 방어를 좀 더 쉽게 잡게 됐어요”
“겨울철 입맛당기는 방어를 좀 더 쉽게 잡게 됐어요”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8.01.07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해양수산연구원 자동화 장며 특허 등록…내년초 상용화

[미디어제주 김형훈 기자] 겨울철 낚시객의 손맛과 입맛을 당기는 방어 및 부시리를 자동으로 낚아올릴 수 있게 됐다.

제주특별자치도 해양수산연구원은 방어·부시리 외줄낚시 어업을 자동화로 전환시키는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지금까지는 무게 800~1000g의 봉돌, 원줄에 6개의 목줄이 딸린 어구를 손으로 잡고 위아래로 움직이며 방어와 부시리를 낚아왔다.

특히 소형 외줄낚시 어선은 승선원이 1명이어서 조업능력이 떨어지는 문제점이 있었다.

이에따라 해양수산연구원 박용석 박사가 자동화 장비 개발에 돌입했으며, 지난 2일 특허 등록을 마쳤다.

해양수산연구원인 이번에 제작한 장비를 어선에 탑재, 본격 실험을 진행하면서 어업인들의 의견을 수렴해 내년초까지 완제품을 개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