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제주본부, 추석특별자금 50억 지원
한국은행 제주본부, 추석특별자금 50억 지원
  • 이경헌 기자
  • 승인 2007.08.21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은행 제주본부(본부장 고운호)는 자금성수기인 추석을 앞두고 특별자금 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국은행 제주본부에 따르면 추석을 맞아 종업원 임금 및 원자재 구매대금지급 등 일반운전자금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총액한도대출 50억원(금융기관 대출액 기준 100억원)을 특별자금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지원대상업체는 자금지원 필요성이 인정되는 제주도내 소재 중소업체로 업체당 2억원 가량(금융기관 대출취급액 기준 4억원 이내) 지급되며 지원기간은 1년 이내이다.

이번 대출취급 은행은 제주도내 소재 시중은행, 특수은행, 제주은행 등이다.

이로써 한국은행 제주본부는 금융기관이 취급한 대출실적의 50% 해당액을 해당 금융기관에 연리 3.25%의 총액한도대출로 지원하게 될 전망이다.

한국은행 제주본부 관계자는 "이번 지원을 통해 제주지역내 중소기업들의 자금난 해소와 금융비용 절감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