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매촌지구 주거환경 개선된다
삼양매촌지구 주거환경 개선된다
  • 현도영 기자
  • 승인 2005.05.30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삼양매촌지구가 30일 주거환경개선사업 기반시설공사에 편입되는 토지 및 건물 등에 대해 감정평가가 완료돼 보상협의에 들어감에 따라 제2단계 주거환경개선사업이 시작됐다.

제주시에 따르면 삼양매촌지구의 제2단계 주거환경개선사업은 올해부터 오는 2010년까지 6개년 계획으로 추진된다.

또한 13개지구에 국비 204억6600만원, 도비 61억4000만원, 시비 143억2600만원 등 총 사업비 409억3200만원을 투자해 소방도로 9.2km, 상.하수도 43.4km, 어린이 공원등의 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한편 제주시는 지난 2001년부터 시작된 1단계 주거환경개선사업의 총 18개 지구 중 16개 지구를 완공됐다.

또한 용담 부러리지구 및 봉개지구에 대한 보상협의를 마무리하고 기반시설공사를 발주해 내년 5월 마무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