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색달동에 온천관광지 개발
서귀포 색달동에 온천관광지 개발
  • 윤철수 기자
  • 승인 2005.05.24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색달동에 온천관광지가 개발된다.

24일 제주도에 따르면 21세기컨설팅(주)(대표이사 양화석.허광호)는 지난 2001년 온천이 발견돼 2003년 온천지구로 지정된 서귀포시 색달동 320번지 일대 32만4000평 부지에 온천관광지를 개발하겠다며 제주도에 사업자 지정을 신청서를 제출했다.

21세기컨설팅은 이 제주중문색달온천 관광지에 전 세계 온천문화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세계온천 문화 휴양촌과 최근 급증하고 있는 노인층을 위한 노인휴양촌, 한방병원, 호텔, 콘도 등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제주도는 이 사업이 이뤄지면 중문관광단지와 연계된 또 하나의 관광지가 조성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