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형한글.영문 서예작품 "눈길"
변형한글.영문 서예작품 "눈길"
  • 조형근 기자
  • 승인 2005.05.20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속자연사박물관, 제85회특별전 '강창화 작품전'

제주도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이영배)은 개관 21주년을 기념해 20일부터 6월 19일까지 ‘제85회 특별전-강창화작품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서예가인 석산 강창화씨가 소장해온 작품 50여점을 지난해 11월 박물관에 기증하면서 이뤄지게 된 것이다.

강창화 선생의 작품은 힘차면서도 유려하고, 또 투박하고 단아한 필체로 탄력적이고 역동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강창화 선생은 서예를 “읽는 것보다는 보는 것”이라며 조형미를 강조하는데, 이에 대해 중국의 한 교수는 “가지런함과 대범함으로 표현된 선생의 작품을 보면 인성수양의 단면까지도 느낄 수 있다”고 평했다.

박물관 측은 이번 특별전에 ‘독도는 우리 땅’등 국한문 혼용, 변형 한글, 영문서예 등 독창적이고 창작적인 작품이 많아 도민들이 서예의 깊은 멋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석산 강창화 선생은 작년 예술의 전당 미술관에서 개인전을 여는 등 국내외에서 다수의 초대전과 단체전에 참여해 활발한 작품 활동을 벌이고 있으며, 현재 제주도서예학회 이사장직을 맡아 후진 양성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문의= 753-877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