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마을 해군기지 공론화 '귀추주목'
강정마을 해군기지 공론화 '귀추주목'
  • 문상식 기자
  • 승인 2007.04.26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촌계 '유치' 의견모아...오늘 마을총회서 결정날 듯

서귀포시 대천동 강정마을에서 해군기지 유치 공론화 조짐이 일면서 제주해군기지 논란은 더욱 가속화될 전망이다.

서귀포시 강정마을 어촌계(계장 김정기)는 지난 25일 어촌계 총회를 열고 해군기지 유치에 의견을 모았다.

김정기 계장은 26일 미디어제주와의 전화통화에서 "어제 어촌계 총회를 통해 해군기지를 유치하는 쪽으로 의견을 모았다"며 "그러나 오늘(26) 저녁 마을총회에서 이 부분에 대해 결정이 될 것"이라며 더이상의 언급은 피했다.

이에 따라 오늘 저녁 강정마을 총회에서 제주 해군기지 유치에 대한 어떠한 결정이 내려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서귀포시 대천동사무소 관계자 등 2명은 이와 관련 강정마을 동향을 파악하기 위해 현장에 간 것으로 알려졌다.

대천동사무소 관계자는 "강정마을에서 (해군기지 유치)그런 움직임이 있다는 것은 알았지만, 이렇게 공론화 될 것이라는 것은 몰랐다"며 "현재 정확한 내용을 파악하기 위해 공무원 2명이 현장에 가 있는 상태"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