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민문화‧체육복합센터 건립 본격화
서귀포시민문화‧체육복합센터 건립 본격화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7.08.22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기본계획 수립 용역 착수 내년 실시설계
총 사업비 200억…2019년 착공‧2021년 개관 목표

서귀포시민문화‧체육복합센터 건립 사업이 본격화한다.

 

서귀포시는 동홍동에 위치한 서귀포시민회관 인근에 총 사업비 200억원 규모의 문화‧체육복합센터 건립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착수했다고 22일 밝혔다.

 

서귀포시는 복합센터 기본계획이 올해 말까지 수립되면 내년에 도시계획시설결정 및 실시설계용역 시행‧토지매입 등을 거쳐 2019년 공사를 시작할 계획이다.

 

서귀포시민문화‧체육복합센터는 2021년 개관을 목표로 하고 있다.

 

서귀포시는 이를 위해 이번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통해 동홍천 및 시민회관 등 주변지역 조사 및 시설 규모 산정, 시설 건립 시 기대 파급효과 분석 등을 검토하고 서귀포 원도심 지역 전체에 미칠 영향 등을 살필 계획이다.

 

또 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과 주민설명회글 개최해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서귀포시민문화‧체육복합센터는는 인근 학교와 단체 등 지역 사회와 연계한 프로그램을 수행할 수 있는 다목적 문화 및 체육 공간으로 조성된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인근 태평 공원, 문화광장, 이중섭거리 및 솔동산 문화의 거리를 잇는 문화벨트의 거점으로 서귀포 원도심 활성화에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