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스크바 영화제 수상작 ‘보통사람’ 초청 상영회
모스크바 영화제 수상작 ‘보통사람’ 초청 상영회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7.08.14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영상위원회, 제주출신 김봉한 감독 초청 대화 자리도
 

제주영상위원회가 오는 19일 영화문화예술센터(메가박스 제주점 7층)에서 제주 출신 김봉한 영화감독의 영화 ‘보통사람’ 초청 상연회를 갖는다.

 

영화 <보통사람>은 지난 6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제39회 모스크바 국제영화제 시상식에서 아시아영화진흥기구(NETPAC) 특별상과 남우주연상(손현주)을 받았다.

 

<보통사람>은 또 하와이영화제, 프랑크푸르트영화제 및 파리영화제에 연이어 공식 초청받는 등 유수의 국제영화제로부터 주목을 받는 작품이다.

 

이 영화는 군사독재가 절정에 달한 1980년대 후반, 보통의 삶을 꿈꾸며 살아가던 강력계 형사 성진(손현주 분)이 나라가 주목하는 연쇄 살인사건에 휘말리며, 이로 인해 안기부 실장 규남(장혁 분)이 주도하는 은밀한 공작에 자신도 모르는 사이 깊숙이 가담하게 되며 삶이 송두리째 흔들리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이다.

 

영화 상영 후에는 강은미 시인의 진행으로 김봉한 감독과 함께 영화에 대한 여러 가지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도 함께 마련한다.

 

상영회 참석은 15세 이상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영화문화예술센터 홈페이지와 전화(☎064-735-0626)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김형훈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