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제주도당, 도의원 정수 조정 연석회의 개최 제안
국민의당 제주도당, 도의원 정수 조정 연석회의 개최 제안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7.08.08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개 선거구 재조정 힘들어” … ‘의원 정수 증원’ 골자로 한 의원입법 추진

국민의당 제주도당이 제주도의회 의원 정수 조정을 위한 도지사, 국회의원, 도의회 의장과 국회 원내 5당 도당위원장 연석회의 개최를 제안하고 나섰다.

 

국민의당 제주도당은 8일 오후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도가 이날 발표한 29개 선거구 재조정안의 경우 현실적으로 실현이 어렵다면서 이같은 제안을 내놨다.

 

국민의당은 “결과적으로 도의원 정수 조정 방안은 정부입법으로 해결할 수 없게 됐다”면서 “제주도가 중심을 잡고 정치권이 협력해서 의원입법으로 가는 것이 가장 합리적인 방안이며, 이를 위해서는 선거구획정위 권고안을 원칙적으로 존중하는 데서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국민의당은 “의원정수 증원은 결코 명분이 약하지 않다”면서 2006년 특별자치도 출범 당시 55만명에서 지금은 인구가 66만명으로 10만명 이상 증가한 상황이라는 점을 들었다.

 

국민의당은 이어 “도내 정치권이 모두 힘을 합쳐 이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면서 도의원 정수 조정을 위한 연석회의 개최를 제안했다. 연석회의를 통해 결정된 사항은 원내 5당 도당 위원장이 중심이 돼 소속 중앙당과 긴밀하게 접촉해 협조를 구하면 업무 추진기간을 상당히 단축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대목에서 국민의당은 “선거구획정위 권고안을 중심으로 논의하되 중앙 정치권에서 정치개혁 차원에서 논의중인 다양한 선거제도 방안도 함께 검토될 수 있을 것”이라며 “최후의 카드로 ‘도의원 정수 조정 결정 권한 이양’을 단일 안건으로 하는 ‘원포인트 제주특별법 개정’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을 전했다.

 

<홍석준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