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체로 맑음…태풍 '노루' 주말 제주와 가까워
대체로 맑음…태풍 '노루' 주말 제주와 가까워
  • 이다영 기자
  • 승인 2017.08.03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호 태풍 '노루' 예상 진로도 ⓒ국가태풍센터

목요일인 3일 제주는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 영향으로 대체로 맑다가 내일 밤부터 구름 많아지겠다.


낮 최고기온 제주와 서귀포 32도에서 34도 분포를 보여 폭염특보가 이어지겠으며 낮에는 무더위가 밤에는 열대야가 지속되겠다.


현재 제주도 북부와 동부, 서부지역에는 폭염경보가 발효 중이며, 제주도남주지역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또한 오늘 해상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돼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이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전해상에 바다의 물결 1.5~2.5m로 일겠다.


현재 제5호 태풍 '노루'가 제주를 향해 북상하고 있으며 3일 오전 3시 기준 일본 오키나와 동쪽 약 780km 해상에서 매우 강한 강도로 이동속도 12km/h로 이동 중에 있다.


'노루'는 주말인 5일과 6일 일본 오키나와 북쪽 약 370km 해상 부근까지 올라올 것으로 보여 제주도에 직접 영향을 줄 것인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내일(4일)과 모레(5일)는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일본으로 북상하고 있는 태풍 '노루'의 영향으로 구름 많은 날씨를 보이겠다.


<이다영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