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귤의무자조금' 도입 추진 결의대회 열어
'감귤의무자조금' 도입 추진 결의대회 열어
  • 하주홍 기자
  • 승인 2017.05.16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농협 감귤의무자조금 도입 추진 결의대회

 

도내 감귤재배농가들은 급변하고 있는 농업 환경 속에서 감귤 의무자조금 전환을 통해 농가 스스로 자생력을 확보하는 등 감귤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실천의지를 다짐했다.

 

농협제주지역본부(본부장 고병기)와 ㈔제주감귤연합회(회장 김성언 효돈조합장)는 지난 5월12일 도내 농협조합장과 유통조직단체 등 감귤재배농가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감귤의무자조금 도입 추진 결의대회를 열었다.

 

이날 참석자들은 올해 노지감귤이 출하되는 10월부터 자조금 조성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는 감귤 의무자조금 전환에 공감하고 자조금 사업이 조기 정착될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소비자 지향적인 고품질 감귤 적정생산과 열매솎기 자율실천, 상생과 공동발전을 위한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기로 결의했다.

 

<하주홍 기자/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