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김현중, 4월 팬미팅 취소는 없다…"팬들과의 약속"
'음주운전' 김현중, 4월 팬미팅 취소는 없다…"팬들과의 약속"
  • 미디어제주
  • 승인 2017.03.31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중 전역 신고 (서울=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김현중(31)이 군 복무를 마치고 11일 오전 경기 고양시 덕양구 화전동 30사단 신병교육대에서 21개월 현역 복무를 마무리하고 전역신고를 하고 있다. 2017.2.11

배우 겸 가수 김현중이 4월 예정된 팬미팅을 진행한다. 

3월 31일 김현중 소속사 키이스트는 아주경제에 “오는 4월 29일 예정돼 있는 김현중의 국내 팬미팅은 예정대로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팬들과 약속한 부분”이라며, 팬미팅을 차질 없이 진행시킬 것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앞서 김현중은 지난 26일 오전 2시께 서울 송파구 자택 인근 노상에서 술에 취한 채 운전을 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불구속 입건됐다. 당시 김현중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75%로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수치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김현중은 오는 4월29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전역 후 첫 팬미팅을 갖는다.

 

아주경제 최송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